Jump to main content

캐세이패시픽, ‘2014년 세계 최고 항공사’ 선정 … 업계 최초 4회 수상 쾌거

2014년07월17일

캐세이패시픽, ‘2014년 세계 최고 항공사’ 선정 … 업계 최초 4회 수상 쾌거

  • 2003년, 2005년, 2009년 이어 스카이트랙스 선정 ‘세계 최고 항공사’ 4번째 수상
  • 서비스 품질 향상, 고품격 프리미엄 서비스 위해 지속적 투자 단행 '결실'
  • 캐세이패시픽 창립 멤버 ‘원월드’, 세계 최고 항공동맹체 2년 연속 수상

 

캐세이패시픽이 항공업계 품질 리서치 기관인 스카이트랙스로부터 ‘2014년 세계 최고 항공사’에 선정되며, 업계 최초로 4회 수상의 쾌거를 달성했다. 캐세이패시픽은 2003년, 2005년, 2009년에도 스카이트랙스 선정 ‘세계 최고 항공사’를 수상한 바 있다.

전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항공업계 시상식 가운데 하나인 ‘스카이트랙스 세계항공대상’은 전세계 여행자들의 투표로 수상자가 선정된다. 올해 수상자는 지난 2013년 8월부터 2014년 5월까지 총 10개월에 걸쳐 전 세계 160개국, 1,885만 항공 여행자들이 가장 만족스러운 항공사에 투표하는 방식으로 진행 됐으며, 후보군에 오른 항공사만 해도 무려 245개사에 달한다.

아이반 추(Ivan Chu) 캐세이패시픽 최고경영자(Chief Executive)는 “이처럼 뜻 깊은 상을 수상하게 되어 캐세이패시픽과 홍콩 모두에게 매우 자랑스럽다”며, “홍콩의 대표 항공사로서, 이와 같이 권위 있는 상을 수상함으로써 홍콩을 세계에 알리게 된 것에 대해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또 그는 “스카이트랙스의 세계항공대상은 전 세계 약 1,900만명에 달하는 항공 여행객들의 투표를 바탕으로 심사하기 때문에 이번 수상은 아주 큰 의미가 있다. 캐세이패시픽을 선택해 주신 모든 고객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또한 승객들에게 항상 세계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캐세이패시픽의 모든 임직원에게도 감사의 뜻을 전한다. 캐세이패시픽은 지난 70년간 홍콩을 대표하는 항공사로서 홍콩을 세계적인 항공 허브로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해 왔다. 이를 위해 최신 항공기 도입과 최고의 품격을 자랑하는 기내 좌석, 라운지 등 서비스 품질 발전을 위해 아낌없이 투자하고 있다. 특히 캐세이패시픽만의 특별한 서비스인 ‘진심에서 우러나오는 서비스(Service Straight from the Heart)’와 노선 확장으로 승객들이 더욱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캐세이패시픽은 서비스 품질 향상과 차별화된 고품격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 최고의 항공사로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기 위해 그 동안 아낌없는 투자를 단행해 왔다. 세부 투자 내역을 살펴보면, ▲ 세계에서 가장 현대적인 90대의 새로운 대형 항공기 주문을 위해 2,200억 홍콩달러(한화 약 29조2,248억원) 투자, ▲ 전 세계 46개국, 190여개 노선 취항을 통한 네트워크 확장, ▲ 최근 4년 간 기내 좌석 재정비를 위해 49억 홍콩달러(한화 약 6,509억1,600만원) 투자, ▲ 전 세계 캐세이패시픽 라운지 업그레이드를 위해 8억8,000만 홍콩달러(한화 1,168억9,920만원) 투자, ▲ 전 세계적 총 2만1,000명 직원 고용 및 올해 2,200명 채용 예정이 포함된다.

캐세이패시픽은 승객들이 더욱 편안하고 즐거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투자를 계속할 방침이다. 오는 2015년에는 일등석 라운지 ‘더 피어(The Pier)’를 새롭게 다시 오픈하고, 2016년에는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의 비즈니스석 라운지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오는 2016년 인도될 A350 기종에는 차세대 기내 좌석과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이 장착될 예정이다. 더불어, 오는 12월 홍콩-맨체스터 노선에 이어, 2015년 3월 홍콩-취리히 노선을 신규 취항하는 등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선을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아이반 추 최고경영자는 “항공업계 내의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는 만큼 모든 승객들에게 항상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번 ‘2014년 세계 최고 항공사’ 수상은 캐세이패시픽이 올바른 길을 걸어왔다는 것을 증명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에 안주하지 않고, 이번 수상을 계기로 승객들이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캐세이패시픽이 창립 멤버로 있는 항공동맹체 ‘원월드(oneworld)’는 이번 ‘스카이트랙스 세계항공대상’에서 지난 해에 이어 2년 연속 ‘세계 최고 항공동맹체’ 상을 수상함으로써,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항공동맹체로 등극했다.

지난 해 ‘세계 최고 승무원 (World’s Best Cabin Staff)’상과 ‘태평양 횡단 최우수 항공사(Best Airline Transpacific)’ 상을 수상한 데 이어, 이번에 ‘2014년 세계 최고 항공사’에 등극한 캐세이패시픽은 코드쉐어를 포함 전세계 190개에 달하는 노선을 확보하고 있으며, 서울-홍콩 노선 매일 6회 운항으로 홍콩으로 향하는 최적의 프리미엄 항공사로 평가 받고 있다. 홈페이지(www.cathaypacific.com/kr)를 통해 연중 다양한 온라인 특가와 프로모션, 이벤트를 진행 중이며, '온라인 체크인' 및 '나의 예약관리' 등 편리한 여행을 지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