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p to main content

캐세이패시픽항공, 스카이트랙스 선정 ‘세계 최고 승무원'상 쾌거

2013년06월25일

캐세이패시픽항공 ‘세계 최고 승무원’상, ‘태평양 횡단 최우수 항공사’상

2개 부문 수상

자매회사 드래곤에어 3년 연속 ‘세계 최고의 지역 항공사 상’ 수상

 

캐세이패시픽항공은 프랑스 파리 에어쇼 행사장에서 열린 '2013 스카이트랙스 세계항공대상'에서 ‘세계 최고 승무원(World’s Best Cabin Staff)’ 상과 ‘태평양 횡단 최우수 항공사(Best Airline Transpacific) ’ 상 2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캐세이패시픽항공의 자매회사인 드래곤에어도 3년 연속 ‘세계 최고의 지역 항공사(World’s Best Regional Airline) 상’과 ‘아시아 최고 지역 항공사 (Best Regional Airline in Asia) 상을 수상하는 고무적인 기록을 세웠다.

 

세계 최대 항공사 승객 만족도 평가 기관인 ‘스카이트랙스’에서 매년 선정하는 ‘세계항공대상’은 전 세계 200여 개 항공사들의 좌석 등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성과를 41개 항목의 설문조사를 통해 측정한다. 전 세계 160개 국가의 1,800만 여명의 승객을 대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항공업계의 인정을 받고 있다.

 

파리 에어 쇼에서 열린 ‘2013 스카이트랙스 세계항공대상’ 시상식에서 ‘존 슬로사(John Slosar)’ 최고경영자 (Chief Executive)는 캐세이패시픽그룹을 대표하여 다음과 같이 소감을 밝혔다. “무엇보다 승객 분들이 캐세이패시픽 승무원들을 ‘세계 최고’라고 인정해 주신 데에서 무한한 감동을 느낀다”며, “’마음으로부터 우러나는 서비스’를 지향하는 저희 승무원들의 열정이 진심으로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특히 ‘존 슬로사’ 캐세이패시픽항공 최고경영자는 “저희에게 소중한 표를 주신 승객 분들에게 특별히 감사 드린다. 세계적인 항공사들과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 캐세이패시픽항공이 ‘세계 최고 승무원’상을 수상한 것은 매우 고무적인 결과”라고 강조하며, “기내 서비스뿐 아니라 새로운 항공기 구입을 위한 투자, 승객에게 최대의 편안함을 선사할 수 있는 기내 좌석 개발, 취항지 확대 등 고객 만족을 위한 전사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보다 많은 분들이 캐세이패시픽항공을 선택한 데에 만족하실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캐세이패시픽항공의 자매회사로 부산과 제주에서도 운항하고 있는 드래곤에어는 '세계 최고 지역 항공사'로 3년 연속 선정되는 기록을 세웠다. 또 같은 조사에서 ‘아시아 최고 지역 항공사’로 선정되어 이관왕의 영예를 얻게 됐다. 드래곤에어는 지난 해 TTG 트래블 어워드 선정한 “최고 지역 항공사”로 선정되는 등 기내 서비스 품질과 편리한 노선 관련해 지속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아왔다.

 

캐세이패시픽항공은 코드쉐어를 포함 전세계 170개 이상의 다양한 노선을 확보하고 있으며, 서울-홍콩 노선 매일 5회 운항으로 홍콩으로 향하는 최적의 프리미엄 항공사로 평가 받고 있다. 홈페이지(www.cathaypacific.com/kr)를 통해 연중 다양한 온라인 특가와 프로모션, 이벤트를 진행 중이며, '온라인 체크인' 및 '나의 예약관리' 등 편리한 여행을 지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